새로 출시된 포르투갈 맥주 "수퍼복 스타우트(SUPER BOCK STOUT)" 와 코로나(Corona)

2013. 9. 20. 14:25지식 창고/잡상식 잡리뷰

대형할인마트에 갔다가 수퍼복이라는 조금 생소한  이름의  맥주가  보이길래 하나 집어왔습니다. 스타우트는 에일방식의 흑맥주 라고 하네요.

원산지 포르투갈의 제조사가 "UNICER BEDBIDAS. S.A." 이고 "(주)성지" 에서 수입을 했네요. 

아주 최근에 수입을 시작했다고 하는데 그 맛이 궁금히지 않을수 없죠.

 

 

 

왼쪽 병은 코로나, 오른쪽 병은 수퍼복입니다. 병 디자인이 그리 이쁘진 않죠? 정말 이쁜 맥주병 많은데 이건 그냥 갈색병...

 

수퍼복의 시음후 그 느낌은.. 

 

우선 좀 밋밋하면서 진하지도 않은게 부드럽지도 않은... 말로 표현하기 힘든..  굳이 표현하자면 생각나는 단어가 "건조체"... 국어 시간에 논설문이나 설명문의 문체를 설명할 때 쓰는 단어죠.. 특징없고 플랫하다고 할까요.. 눈에 띄지 않는 사람같아요..

다시 마시고 싶냐고 물으면... "마시고 싶지 않다"가 아니고 "마실 필요가 없다"가 맞는 표현일 것 같습니다. ]

맛이 형편없다거나 못먹겠다는 건 아니고 무미건조하고 평범해서 매력이 없다고 할 수도 있겠습니다.

 

흑맥주 중에서는 기네스랑 크롬바허(크롬바커)를 마셔봤는데 그 둘이랑 비교하면 제일 못합니다.

기네스 > 크롬바허 > 수퍼복 스타우트 순입니다..

어디까지나 제 주관적 의견일 뿐이니 참고만 하세요..

 

ps2. 덤으로 코로나 맥주의 시음.. 원래 따로 포스팅하려 했는데 같은 사진에 있는 거라 추가 포스팅합니다.

사진 좌측은 오비맥주에서 수입해서 판매하는 멕시코산 맥주 코로나 엑스트라입니다.

라거 맥주인데 정말 맛없더군요.. 제가 마셔본 라거 중에서 제일 못한듯..

가격은 국산맥주보다 비싸니 코로나를 사 마실 의미는 없어 보이더군요..

오비맥주에서 외산맥주를 여럿 수입해서 판매하고 있던데 이거 뭐하는 짓인데 십습니다.

얼마나 자신들의 맥주에 자신이 없으면 외산맥주까지 수입해서 판매할까요.. 호가든은 교묘하게 수입맥주인양 꼼수부리고 가격도 올려받아서 욕 더럽게 쳐먹고 있죠..  장인정신이란 눈씼고도 찾아볼 수 없는...

삼성이 애플 아이폰을 수입해 판매하는 거랑 비슷할까요..

 

 

아무튼 흑맥주건 아니건 맥주를 통틀어 제가 마셔본 맥주중에서 최고는 기네스가 되겠군요..

기네스를 이겨낼 맥주를 곧 만나겠죠..

 

ps. 제가 기네스가 수퍼복보다 더 좋았다고 말에 태클성 댓글이 비슷한 시간에 쭈욱 달렸네요.

이름만 봐꿔 댓글달았는데 ip까지 동일하거나 비슷하군요.. 누굴까요? ^^

제 글은 기네스의 후원으로 쓴 거 아니고 그냥 사견일 뿐입니다.

자신이 좋아하는 맥주를 마시면 돼요..

 

 

  • 프로필사진
    BlogIcon Q의 성공2013.09.12 14:30

    포르투갈 맥주라 궁금해지는군요 ㅎㅎ
    잘 알아 갑니다 ^^

    • 프로필사진
      BlogIcon Naturis2013.09.12 18:54 신고

      요즘은 세계 각국에서 맥주가 수입되더라구요..
      저도 포르투갈 맥주는 처음 마셔봤습니다..

  • 프로필사진
    유혜숙2013.09.16 11:44

    난 기네스보다 맛있던데...견제하나보다.ㅋ
    잘 넘어가는게 딱 내 스탈

  • 프로필사진
    로마2013.09.16 11:50

    샤우트를 마셨는데 기네스는 부드럽게 넘어가고 샤우트는 탁 쏘는 맛이 있어 저한데는 더 맛났어요 가격도 약간 저렴했는데

  • 프로필사진
    김현태2013.09.16 11:56

    마셔보자~안그래도 궁금했는데 ㅋㅋ

  • 프로필사진
    주사랑2013.09.16 11:56

    부드러운게 좋던데 기네스는 넘비싸고
    잡다한게 많이 들어가서리 ^^;
    가격대비 합리적인듯 ㅋ

  • 프로필사진
    김성진2013.09.16 11:57

    맥주는 개인 취향이 있는건데..
    기사는 넘 기네스로만 직원인갑다.
    난 둘다 맛있음..

  • 프로필사진
    BlogIcon 철없는남자2013.09.23 13:22 신고

    대한민국 국민 특유의 특징이죠., 품질에 상관없이 해외 제품은 비싸면 잘 팔리는 사실들은.
    저도 네이쳐리스님과 마찬가지로 라거, 에일 등을 떠나서 기네스가 제 입에는 가장 맛있더군요.
    버드와이저, 코로나, 호가든. 이 세 가지는 국산 맥주와 맛이 동등하거나 오히려 떨어지기도 했습니다.

    그나저나 비슷한 내용의 댓글들은 누군지 참 궁금하네요.
    같은 IP라면 동일인물인데, 자기 분에 못이겨서 댓글 하나로는 성에 안찬건가요? ㅎㅎ

    • 프로필사진
      BlogIcon Naturis2013.09.23 15:10 신고

      맥주 마시는 사람 취향이 다르겠지만 제 생각엔 기네스가 한국인 입맛에 가장 잘 맛을 것 같긴 하더라구요. 광고도 제대로 하는 것 같고 아마 판매량 좀 늘 듯 합니다.

      댓글 달린 시간이 거의 비슷하죠.. 15분 사이에 몰려 있는데 일부 아이피는 동일하기도 하고요, 제 추측은 특정 업체쪽 댓글이 아닐까 추정해 봅니다..

  • 프로필사진
    IPA2014.04.06 02:16

    다양한맥주 좋아지는 대한민국~ 한국인의 입맛에 잘맛는 맥주는 기네스가 아닌 카스인듯 합니다ㅋ

  • 프로필사진
    ㅎㅎ2015.12.23 23:30

    코로나가 맛 없다는 사람은 첨 보네요 정말 맛있는 맥주거든요
    수퍼복도 맛 없다고 하고 음식 맛을 볼 줄 모르나봅니다 ㅋㅋ
    참고로 기네스 보다는 아사히 흑맥주가 훨씬 맛있네요
    아사히 먹은 후로는 기네스는 쳐다도 안 본다는^^

    • 프로필사진
      BlogIcon Naturis2015.12.24 02:22 신고

      코로나 맛없다는 사람이 없을리도 만무하려니와...
      자신이 좋아하는 맥주 마시면 됩니다~ 좋아하시는 맥주 드세요~